세계 / Global

한국계 미국인 존 조 "김정은에 정통성 부여" 북미정상회담 비판

이야기꾼 0 283 06.12 16:33
기사 이미지  
[뉴스엔 배효주 기자]

한국계 미국인 할리우드 배우 존 조가 북미 정상회담에 쓴소리를 했다.

존 조(한국명 조요한)는 6월 12일(한국시간) 자신의 트위터를 통해 같은 날 싱가포르에서 열린 북미 정상회담을 두고 "김정은이 어떤 행동을 할 장려책이 없다(되지 않는다)"며 "트럼프는 두 나라 국기를 나란히 걸어 놓음으로써 김정은에게 이미 정통성을 부여했다"고 비판의 의견을 게재했다. 존 조는 민주당 지지자로 알려져 있다.










나와야 할 의견이 나온 것. 정통성을 부여하는 문제는 매우 민감한 사항인데 트황상은 그걸 아예...

Comment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160 교통사고 당한 캄보디아 왕자 중상.."치료 위해 태국행" 이야기꾼 13:08 11
1159 중국 '오징어 싹쓸이' 어획에 세계 각국 '골머리' 이야기꾼 13:00 7
1158 인도네시아서 7m 길이 비단뱀이 밭일하던 여성 통째로 삼켜 이야기꾼 12:58 7
1157 5살 아들의 조형물 파손으로 1억5천만원 청구서 받은 美 부모 사랑방지기 06.17 20
1156 유명 건축물 '글래스고 예술학교' 4년 만에 또 대형 화재 이야기꾼 06.17 23
1155 3억 2천 년 역사의 명물 바위, 사람들 장난으로 추락… 이야기꾼 06.14 39
1154 싱가포르 경찰, 김정은 숙소 앞 시위 벌인 韓여성 5명 추방 이야기꾼 06.14 36
1153 트럼프 "한미연합훈련 중단할 것" 이야기꾼 06.13 39
1152 "굉장히 똑똑한 협상가" 트럼프 '폭풍 칭찬' 들은 김정은 반응 이야기꾼 06.12 52
열람중 한국계 미국인 존 조 "김정은에 정통성 부여" 북미정상회담 비판 이야기꾼 06.12 284
1150 김정은 "미스터 프레지던트"…트럼프는 '엄지척' 이야기꾼 06.12 42
1149 父도 祖父도 가지 않은 길 .. 인민복 입고 웃으며 간 김정은 이야기꾼 06.11 55
1148 신칸센서 '묻지마 흉기 난동'.. "안전 뚫렸다" 日 열도 발칵 이야기꾼 06.11 48
1147 5호 태풍 '말릭시' 일본 향해 북상..여름 태풍 활동 시작 이야기꾼 06.08 67
1146 각종 소문 끝 한달만에 공개석상에 모습 드러낸 멜라니아 여사 이야기꾼 06.07 6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