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와 평론 / Politics

경찰청, '軍사이버사 댓글 공작'에 경찰 개입 의혹 수사

이야기꾼 0 311 03.12 20:05

軍사이버사에서 '악플러' 자료 등 2년 가까이 파일로 넘겨받아
2011년 보안사이버대장 지시로 정부 정책 지지 댓글도 게재
경찰청, 금명간 치안감급 이상을 단장으로 특별수사단 구성

【서울=뉴시스】박준호 기자 = 과거 경찰청 보안사이버수사대 요원들이 정부 정책에 반대한 네티즌을 색출하는 군(軍)의 작전에 관여하고, 특정 성향의 인터넷 댓글을 올려 여론조작과 정치에 개입하려 한 정황이 경찰의 자체 진상조사에서 일부 확인됐다.

경찰청은 국군사이버사령부(군사이버사)의 '블랙펜(Black Pen)' 활동 관련 경찰 개입 의혹 등에 대해 수사를 통해 실체적 진실을 규명할 계획이라고 12일 밝혔다.

경찰청 보안국이 진상조사팀(TF)을 자체 구성·조사한 결과, 지난 2011년 당시 경찰청 보안사이버수사대 직원들이 당시 상사로부터 정부정책에 대한 지지 댓글을 게시하도록 지시를 받아 일부 실행한 사실이 확인됐다.

 

 

 

 

 

 

도대체 어디까지...

Comment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2252 제주도 난민 문제는 제주도지사 권한입니다 칼마시케시케시 18:24 3
2251 당해체 선언 직후 "김성태 물러나라"…내홍에 빠진 한국당 이야기꾼 17:25 3
2250 "이재명 당선시킨 여러분···" 유권자 비난한 낙선인사 이야기꾼 17:21 3
2249 "이재명 당선시킨 여러분···" 유권자 비난한 낙선인사 칼마시케시케시 17:19 4
2248 장진영 "낙선 후보들 빚더미…안철수 딸 보러 미국 갈 때인가" 이야기꾼 13:38 7
2247 "홍준표가 보수를 몰락시킨 게 아니라 몰락한 보수가 홍준표에 매달린 것" 이야기꾼 13:17 10
2246 김성태 "중앙당 해체·외부 비대위원장 영입"..당명 또 바꾼다 이야기꾼 13:03 8
2245 장진영 “낙선 후보들 빚더미…안철수 딸 보러 미국 갈 때인가” 칼마시케시케시 11:16 385
2244 초등학생들에게 보내는 문 대통령 답장 사랑방지기 06.17 18
2243 홍준표의 '마지막 막말'…민주당 "일리 있는 지적" 사랑방지기 06.17 19
2242 선거 끝났지만…'이부망천' 뿔난 시민들 집단소송 참여 사랑방지기 06.17 19
2241 경찰, 이재명 경기지사 당선인 '여배우 스캔들' 수사 착수 이야기꾼 06.17 26
2240 '잘못했다' 무릎 꿇은지 하루만에…한국당 집안싸움 이야기꾼 06.17 17
2239 홍준표 "비양심적 의원 청산 못 해 후회…마지막 막말하겠다" 이야기꾼 06.16 169
2238 김성태 "국민이 한국당 탄핵..당 해체하고 다시 시작해야" 이야기꾼 06.15 3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