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와 평론 / Politics

이은재·장제원, 또 일본어 사용…"왜 '야지' 놓냐"

이야기꾼 0 225
자유한국당 이은재(왼쪽)·장제원(가운데) 의원이 지난 6일 예산결산특별위원회 전체회의 도중 얘기를 나누며 웃고 있다. /뉴시스
자유한국당 이은재(왼쪽)·장제원(가운데) 의원이 지난 6일 예산결산특별위원회 전체회의 도중 얘기를 나누며 웃고 있다. /뉴시스

'겐세이' 이어 '야지'… 이은재, 일제 잔재 명칭 변경 개정안 내기도

[더팩트ㅣ국회=이원석 기자] 이미 한차례씩 일제 잔재 용어를 사용했다가 뭇매를 맞았던 자유한국당 이은재·장제원 의원이 또 공개석상에서 같은 실수를 해 논란이다. 두 의원은 7일 국회 예산결산특별위원회 전체회의에서 여당과 논쟁을 벌이던 중 '야유하다'는 의미의 일본어 '야지'란 단어를 사용했다.

이날 예산안 경제부처 부별 심사를 위해 국회에서 열린 전체회의는 시작부터 여야 간에 공방이 거셌다. 전날 파행의 책임과 질의·답변 태도 등을 서로 문제삼으며 신경전이 벌어진 것이다. 약 40분 이상 회의가 진행되지 못한 채 여야 의원들이 의사진행발언을 통해 언쟁을 벌였다.

두 의원의 일제 잔재 용어 사용도 이과정에서 나왔다. 이 의원이 먼저 "(전날) 여당 의원들은 정회 후 회의를 속개하려고 했더니 야당 의원들 질의가 더 많다며 질의 의원 수를 문제 삼는 말도 안 되는 일이 있었다"며 "또 이낙연 국무총리의 시종일관 청와대 비서실 대변인을 자처하는 불성실한 태도 역시 파행의 한 요인이 됐다"고 주장했다.














이건 솔직히 너무 깔려고 만든 기사같다. 일본어는 안되고 영어나 불어는 되는건가. 




0 Comments


아크릴명찰 9064 명찰케이스
칠성운영자
만년고무인(이면지활용)대 청색
칠성운영자
더마스터 쏘렌토 HUD 유 센터 유 B타입 대쉬보드커버
칠성운영자
더뉴아반떼 프리미엄ver.2 CSP LED실내등 풀세트
칠성운영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