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와 평론 / Politics

이재명 옆집 GH 합숙소, '법카 의혹' 배씨가 부동산 내놔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의원 [연합뉴스 자료사진]

5일 수사당국에 따르면 경기남부경찰청 반부패·경제범죄수사대는 최근 이 집을 전세 거래한 부동산의 중개업자를 불러 조사를 벌였다.

GH 판교사업단은 이 중개업자를 통해 이 의원이 경기도지사로 있던 2020년 8월 성남시 분당구 수내동 A 아파트 200.66㎡(61평) 1채를 전세금 9억5천만원에 2년간 임차했다.

경찰은 이 과정에서 이 의원 배우자 김혜경 씨의 수행비서를 한 것으로 의심받는 전 경기도청 총무과 별정직 5급 공무원 배씨가 관여한 정황을 확인한 것으로 전해졌다.

80대 B씨 소유인 이 집을 배씨가 집 주인 대신 부동산에 전세 매물로 내놨고, GH가 물건을 임대 계약했다는 것이다.





점입가경이다. 

0 Comments

아리아라 롤 가죽 데스크패드 800 매트
칠성상회
펜텔 아인 슈타인 샤프심 0.5 2B C275-2B
칠성상회
아이디얼 양장노트 25절 그리드노트 격자 방안 모눈
칠성상회
(핑크풋) 4000 스마트캠퍼스 대학노트
칠성상회